합격수기

  

전교 꼴찌를 다투던 사람의 *합격*

 IP : 182.208.*.*  |    조회 510 | 

안녕하세요 32살 청년 입니다.

부끄럽지만 학창시절 저는 전교 꼴찌를 다투던 학생이었고

정말 공부에 관심도 없었을 뿐더러 노는것과 컴퓨터 게임에만 집중했었지요.

고등학교 진학을 실업계 고등학교로 진학후 일반 공부와는 전혀 반대로의 삶을 살았습니다.

공부를 시작하기에 앞서 생계가 어려워 돈을 벌어야 했고 이리저리 찾아보던중 자동차 부품공장의 시간대가 인강으로 공부하기 좋은 시간대라는것을 느껴 17년 10월 30일 2년계약직으로 취업을 하게됩니다.. 취업을하고나서 수강신청을 하고 두꺼운 책을 받는순간.. 와 이건 학창시절 교과서보다 5배이상 많은 양을 보니.. 이거 잘 못 생각한건 아닐까 라는 생각이 머리속을 가득 메웟습니다. 하지만 시작한거 끝을보자라는 생각으로 처음부터 차근차근 시작했습니다.

직장생활 1년 29회 1차합격.. 감동이었습니다.. 정말 나도 하면 할 수 있구나..

직장생활 2년되기 4일전 30회 2차합격.. 이건 뭐 정말 말로 할 수 없었습니다..

저의 공부방법은 교수님들께서 하라는 것만 했을 뿐입니다. 복습하라 하시면 무조건 복습했고 외우라하시면 무조건 외웠고 쉬어라하시면 쉬었습니다. 다른사람들의 말과 시선은 신경도 쓰지않고 오로지 교수님 말씀만 듣고 한길만 파다보니 이렇게 좋은결과가 나왔습니다. 에듀나인 교수님분들 정말 감사합니다. 이제 제2의 인생을 시작할 수 있는 준비가 되었습니다.

[이제 여자친구 부모님께 당당하게 결혼 허락 받으러 갈 수 있겠어요^^]

끝으로..

저는 로또를 구매합니다. 당첨될 확률은 희박한 게임이죠.. 하지만 우리가 공인중개사 공부를 해서 합격할 확률은 훨씬 더 높습니다. 0%의 확률에서 60%까지의 확률을 올리면 반드시 좋은 결과가 있을것 입니다.

공인중개사 31회 준비하시는 수강생님들 정말 교수님분들께서 하라는대로만 하세요.

절대 흔들리면 안됩니다.

아 참고로 전 평균 63.3333점으로 합격햇습니다^^ㅋㅋ 전혀 부끄럽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우리는 합격만 하면 되니까요! 2020년 31회 공인중개사 수험생분들 주위에 그 누구도 도와주지 않습니다. 모든것은 본인 자신이 해야만합니다. 좋은결과 좋은인생 좋은인연으로 성공하시길 바라겠습니다!!

-학창시절 전교꼴찌 수강생-



Note: works in Chrome, Firefox, Opera and IE11